안양시의회는 지난 4일 제9대 전반기 의정자문위원을 위촉했다.

총무경제·보사환경·도시건설·의회운영 4개 분과 17명으로 구성한 의정자문위원회는 교육계, 법조계, 문화예술계, 그 밖에 다양한 분야에서 활동하는 지역 인사로 위촉했다. 임기는 2년이다.

이들은 지역 현안에 전문성을 갖고 체계 있게 접근해 의정활동에 관한 자문과 조사·연구를 수행하고 각종 의안을 심사할 때 해당 분야에 대한 자문 노릇을 한다.

최병일 의장은 "안양시의회는 열린 의정으로 시민과 소통하는 의회, 시민 행복을 우선으로 하는 의회가 되고자 최선을 다하겠다"며 "선도하는 의회가 되고자 전문역량을 갖춘 위원들의 자문이 꼭 필요하다"고 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