평택해경이 태국국적의 외국인에게 압수한 필로폰.  사진=평택해경 제공
평택해경이 태국국적의 외국인에게 압수한 필로폰. 사진=평택해경 제공

평택해양경찰서는 평택·천안 일대에서 필로폰을 상습투약·유통한 태국 사람 1명을 포함해 2명을 마약류관리에 관한 법률 위반으로 붙잡았다.

29일 기호일보 취재 결과, 평택해경은 태국산 식재료에 마약을 은닉한 뒤 해상 화물로 국내에 들여와 태국인들을 상대로 도박판에서 거래를 하는 외국인이 있다는 첩보를 지난 2월 입수해 수사를 진행했다.

해경은 지난 4월 이들이 운영하는 불법도박장을 압수·수색한 결과, 약 400명이 동시에 투약할 만한 필로폰 12.82g과 필로폰 투약기구를 확보했다.

이어 해경은 관련자들을 대상으로 조사를 진행한 뒤 지난 28일 검찰에 송치했다.

평택=김재구 기자 kjg@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