옷걸이(사진은 기사 본문과 직접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옷걸이(사진은 기사 본문과 직접 관련이 없습니다). /연합뉴스

○…껌 붙인 옷걸이를 이용해 교회 헌금함에 든 돈봉투를 훔친 50대 남성에게 실형이 선고됐는데, 인천지법 형사18단독 김동희 판사는 특정범죄가중처벌법상 절도와 건조물 침입 혐의로 기소된 A(58)씨에게 징역 1년6월을 선고.

○…A씨는 지난 6월 3일부터 7월 6일까지 인천시 미추홀구의 한 교회에 5차례 몰래 들어가 헌금함에 든 80여만 원을 훔친 혐의로 기소됐는데, A씨는 미리 준비한 옷걸이 끝에 껌을 붙인 뒤 헌금함 투입구에 집어넣는 수법으로 범행.

○…A씨는 2012년부터 절도나 절도미수 따위 혐의로 기소돼 5차례나 실형을 선고받았는데, 김 판사는 "피고인이 유사한 범행으로 실형을 선고받아 현재 항소심이 진행 중인 점 등을 고려했다"고 판시.

이인엽 기자 yyy@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