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문화재단이 기획하고 주유럽한국문화원과 공동 주최로 열린 한국대중문화 유럽순회공연 ‘리사운드 코리안 팝(RE:SOUND KOREAN POP)이 9일간 일정을 마쳤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재단이 제작한 경기컬쳐로드 아침이슬 50년 헌정앨범을 알리기 위해 벨기에 브뤼셀, 프랑스 파리,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됐다. 주홍미 대표이사 직무대리는 "이번 경험을 토대로 경기도의 다양한 전통과 지역문화 콘텐츠를 기획·발굴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예술로 소통할 수 있는 경기도형 문화콘텐츠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은 벨기에 브뤼셀에서 공연 모습. <경기문화재단 제공>
경기문화재단이 기획하고 주유럽한국문화원과 공동 주최로 열린 한국대중문화 유럽순회공연 ‘리사운드 코리안 팝(RE:SOUND KOREAN POP)이 9일간 일정을 마쳤다. 이번 사업은 지난해 재단이 제작한 경기컬쳐로드 아침이슬 50년 헌정앨범을 알리기 위해 벨기에 브뤼셀, 프랑스 파리, 독일 베를린에서 개최됐다. 주홍미 대표이사 직무대리는 "이번 경험을 토대로 경기도의 다양한 전통과 지역문화 콘텐츠를 기획·발굴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 예술로 소통할 수 있는 경기도형 문화콘텐츠를 만들어 나가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사진은 벨기에 브뤼셀에서 공연 모습. <경기문화재단 제공>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