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명시는 지난 21일 노온정수장 염소가스 저장소에서 ‘염소가스누출 대비 비상 대응훈련’을 실시했다.

이번 훈련은 염소가스 주입시설 공정에서 독성물질인 염소가스가 누출되는 상황을 가상해 이뤄졌다. 이날 노온정수장에서는 긴급 상황을 광명소방서에 알린 후 자체 복구반이 즉시 출동한 소방관들과 함께 가스 누출 확인, 가스 밸브 차단, 염소가스 중화처리 등을 조치하고 인명 구조 및 직원 대피 유도등 구조활동을 일사불란하게 진행했다.

이날 훈련에는 직원 및 소방관 등 50명의 인력이 참여하고 구조공작차, 생활 안전차, 구급차 및 소석회 살포기 등의 장비가 동원됐다.

시 관계자는 "앞으로도 지속적인 안전 점검과 훈련으로 화학 사고에 대한 직원들의 경각심을 제고하고 사고 발생 시 신속하게 대처하는 능력을 길러 안전한 수돗물이 공급될 수 있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광명=김영훈 기자 yhkim@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