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대표 가을 축제인 ‘제18회 의왕백운호수축제’가 24일과 25일 이틀간 백운호수 공영주차장에서 열린다.

의왕시축제추진위원회가 주관하는 백운호수축제는 가족이 함께 즐기는 시민 참여형 축제다. 다양한 공연과 경연을 비롯해 체험행사, 시민 참여마당, 놀이·전시캠프, 열린 무대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풍성하게 꾸며진다.

첫날인 24일에는 주간행사로 어린이 장기자랑대회와 백운호수 그리기대회가 열리고, 야간에는 국악관현악단의 축하공연을 시작으로 오후 7시부터 진시몬, 강진, 김용임, 최진희, 우연이 등 인기 가수들의 개막공연이 준비됐다.

25일에는 시민들의 숨겨진 끼와 열정을 선보이는 열린 무대를 시작으로 오후 7시부터는 이지애 아나운서의 사회로 나태주, 주병선, 몽니, 문희옥, 채은정, 효성 등 인기 가수의 폐막공연이 화려하게 펼쳐진다. 공연 후에는 화려한 불꽃놀이가 축제의 마지막을 장식한다.

흥미로운 볼거리와 즐길거리도 마련됐다. 가족사진 찰칵 인생사진관, 의왕소방서 소방안전 체험, 페이스페인팅, 오려서 만드는 종이기차, 나만의 패션 타투, 어린이 에어바운스 놀이터 같은 60여 개의 다양한 체험부스를 비롯해 수공예마켓, 관내 특산품 판매가 이뤄진다.

행사장 주변에는 의왕의 대표 맛집들이 참여하는 먹거리 장터가 열려 축제에 참여한 시민들의 입을 즐겁게 할 예정이다.

김성제 시장은 "코로나19로 3년 만에 개최되는 백운호수축제는 그동안 미비했던 점을 보완하고 새로운 프로그램을 마련해 그 어느 해보다 풍성하고 다채롭다"며 "시 대표 축제에 많은 분들이 찾아와 가을밤 멋진 추억을 만드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