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가 도시공사와 함께 ‘2022 ITS 월드 콩그레스’에 참가해 ‘Bucheon changed by Data, Network and AI’를 주제로 우수한 지능형교통체계(ITS:Intelligent Transport Systems)를 소개한다.

22일까지 미국 LA에서 열리는 ITS 월드 콩그레스는 매년 미주, 유럽, 아시아·태평양 3개 대륙에서 개최되는 지능형교통시스템 분야 최고 권위의 전시·학술대회다. 시는 2019년 싱가포르에서 열린 제26회 월드 콩그레스에서 대륙 간 경쟁을 통해 ITS 기술 발전과 실행력을 인정받아 ‘명예의 전당상’을 수상했다.

이번 ITS 월드 콩그레스에서 시는 세계 최초 도시 전역을 대상으로 실시간 수집되는 마이크로한 영상 기반의 교통데이터를 활용해 AI 기반 서비스를 제약 없이 실증하는 도시로 주목받는다. 

시는 도시공사, KT 등과 협력해 추진 중인 ▶도로 전체 네트워크 대상 시공간 교통패턴 예측 ▶교통패턴에 따른 신호제어 ▶긴급차량 우선신호 시스템 ▶인공지능·빅데이터 기반 다양한 서비스를 전 세계에 알릴 계획이다. 

조용익 시장은 "ITS 월드 콩그레스 참가는 국내외적으로 부천시가 첨단 교통도시로서의 입지를 다지는 기회"라며 "부천시가 선도하는 교통시스템과 스마트시티 등을 국내외에 알리고, 세계 많은 도시·기업들과 교류·협력해 도시 가치와 브랜드를 통해 도시의 격을 높여 나가겠다"고 했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