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왕시 청계동에 위치한 백운호수가 국내 최초 탄소중립공원으로 조성된다.

김성제 시장은 18일 시청 대회의실에서 탄소중립과 기후변화 대응에 뜻을 같이한 이소영 국회의원, 유휘종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소장, 이건행 한국전력공사 경기본부장, 김종우 LS일렉트릭 대표이사 등이 참석한 가운데 ‘백운호수 탄소중립 공원조성 MOU 체결식’을 열었다. 

백운호수 근린공원 지역에 조성 예정인 탄소중립 공원은 공원에서 사용하는 모든 전력을 자급자족하는 시스템을 갖추게 된다. 또한 국내 최초 마이크로그리드를 활용한 분산에너지 시스템이 구축된다.

시 관계자는 "탄소중립 공원 조성이 기존의 송전선로 기반의 중앙집중형 에너지 시스템에서 미래형 분산에너지 시스템으로 전환하는 모범적 사례이자 기후위기 대응에 명확한 청사진을 보여 주는 계기가 되리라 본다"고 전했다.

김성제 시장은 "이번 협약은 시가 탄소중립을 선도하고 백운호수공원이 명품 공원으로 또 한번 발돋움하는 기회"라고 말했다.

의왕=이창현 기자 kgprs@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