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농수산물공사는 2022년 행정안전부 지방공기업 경영평가에서 ‘가’등급을 획득해 지난해에 이어 2년 연속 최우수기관에 선정됐다.

행안부 경영평가는 전국 지방공기업을 대상으로 지난 1년간의 경영실적을 종합 평가하는 제도로, 구리농수산물공사는 전국 257개 지방공기업 중 상위 8.6% 내 22개 기관에 포함되면서 최우수 평가를 받았다. 

특히 특정 공사·공단 기초 유형 중 1위로 유일한 ‘가’등급이라는 우수한 성적을 거뒀다.

공사는 ▶경영층의 리더십 등 지속가능경영지표 ▶주요 사업과 고객만족도 등 경영성과지표 ▶재난안전 및 지역상생발전 등 사회적 가치지표 등에서 고른 점수를 획득했다.

그동안 공사는 코로나19의 어려운 환경에도 유통인들과 함께 시설 재배치 등 하드웨어 정비를 통한 신성장 동력을 발굴하고, 안전보건 분야 최고 인증인 ‘KOHA-MS’를 획득함으로써 안전 중심 경영체계 확립에 앞장섰다. 

또한 쓰레기 감량과 악취 저감을 실현하고자 폐기물 종량제를 전면 시행하고 ESG 경영 체계 마련은 물론 ‘농수산애’ 공사 봉사단을 창단해 지역 상생발전을 위한 나눔봉사활동을 적극 전개했다. 이같이 사회적 가치 창출에 앞장서면서 지역사회공헌 인정제 선정과 함께 보건복지부장관상을 수상하기도 했다.

행안부는 ▶농어민과 시민 중심의 도매시장 운영 ▶부패제로·안전중심기관 운영 체계 확립 ▶청과시장 및 수산시장 활성화 ▶언택트 시대 온라인 거래 활성화 및 유통정보 내실화 등을 우수 사례로 꼽았다.

김성수 사장은 "2년 연속 경영평가 최우수 등급 선정은 도매시장 역할을 충실히 해 준 유통인과 공사 임직원들의 노력이 대내외적으로 인정받은 결과로, 개설자인 시의 지원과 협력이 큰 도움이 됐다"며 "안주하지 않고 한 단계 더 발전시켜 농어민에게 제값을 받아 주고 시민들에게는 안전한 농수산물을 공급하는 데 더욱 매진하겠다"고 말했다.

 구리=윤덕신 기자 dsyun@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