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정부시 낙양물사랑공원 야외 물놀이장이 시민들의 이용이 급격히 늘어나며 관심이 커지는 상황이다.

올해 7월에 장마가 물러가고 본격적인 더위가 시작됨에 따라 어린이를 동반한 많은 시민들이 낙양물사랑공원 물놀이장을 방문했다. 물놀이장은 6월 7일부터 개장했으며, 현재까지 총 1만5천600여 명이 야외 물놀이장을 방문했다. 

낙양물사랑공원 야외 물놀이장은 낙양공공하수처리시설이 지하에 설치됨으로써, 지상에 공원 및 물놀이장을 설치해 시민들에게 여름철 더위를 식히는 시민휴식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마련됐고 이달 31일까지 운영된다.

물놀이장은 최대 150명 동시 입장이 가능하며 오존소독장치가 설치돼 있어 시민들이 깨끗한 물에서 물놀이가 가능하다. 또한 탈의장·화장실 등의 편의시설을 갖추고 있으며, 응급상황을 대비해 응급처리요원이 배치돼있다.

오전 10시부터 오후 7시까지 개장하며 유아·어린이 전용 물놀이장으로 7세 이하의 아동이 보호자의 동반 아래 이용이 가능하다. 단체는 사전예약 후 이용 가능하며 우천 시에는 운영되지 않는다.

이종범 하수시설운영과장은 "낙양물사랑공원 물놀이장에서 유아 및 어린이를 비롯한 많은 시민들이 즐거운 시간을 보내도록 수질관리 및 안전 등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전했다.  

의정부=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