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주시는 코로나19 확산세에 따른 재유행에 대응하기 위해 유양 선별진료소의 주말·공휴일 운영시간을 오후 5시까지 연장한다.

이는 기존 오전 9시부터 오후 1시까지 운영하던 것을 평일과 동일하게 4시간 늘려 운영하며, 정오부터 오후 1시 반까지는 시설 소독과 근무자 휴식 시간으로 운영하지 않는다.

이용 대상은 ▶만 60세 이상 고령자 ▶역학적 연관성이 있는 자 ▶신속항원검사 결과 코로나19 양성자 ▶해외입국자 등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자로 제한하며, 검사 우선순위 대상자가 아닌 일반시민은 가까운 의료기관이나 신속항원검사를 받으면 된다.

양주시는 이와 함께 코로나19 진단, 검사, 진료 처방을 한번에 받을 수 있는 원스톱 진료기관을 계속 확대할 계획이며, 원스톱 진료기관은 양주시보건소 홈페이지(www.yangju.go.kr/health/index.do)에서 확인할 수 있다.  

양주=전정훈 기자 jjhun@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