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흥시가 심각한 주차난을 해소하고 이를 통한 환경 정비, 도시 미관 개선으로 시민들의 주거 환경을 향상하는 나눔주차장을 경기도 예산을 지원받아 정왕동 1402번지에 조성해 8월부터 운영한다.

2일 시에 따르면 시는 나눔주차장의 대상지를 찾던 중, 불법 무단투기 된 쓰레기로 발생하는 악취뿐 아니라 관리가 되지 않아 인근 주민들에게 골칫거리가 된 장소를 찾아냈다.

이에 따라 시는 해당 토지 소유주에게 나눔주차장의 사업 취지를 설명하고 적극적인 설득 끝에 소유주의 동의를 얻어 방치된 공간을 나눔주차장으로 조성했다. 

이로써 8월부터 8면의 주차면을 시민에게 무료로 개방하기로 했다.

나눔주차장 개방 소식에 인근 주민들은 "이곳은 주차난이 심할 뿐 아니라 무단투기 된 쓰레기로 악취가 나고 벌레가 생겨 생활에 불편을 겪었는데 이번에 나눔주차장으로 조성돼 쾌적한 환경으로 탈바꿈해 기쁘다"고 반겼다. 또

나눔주차장 조성에 노력한 시와 토지를 제공한 소유주에게 감사하다는 인사를 거듭 전했다.

시 관계자는 "나눔주차장 사업은 시민과 협력해 주차 및 주거 환경 문제를 해결하는 아주 모범적인 사업"이라며 "앞으로도 사업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주차난 완화와 주거 환경 개선으로 시민들의 불편 해소에 적극적으로 대응하겠다"고 말했다.

시흥=이옥철 기자 oclee@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