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천시가 오는 18일부터 다음달 5일까지 일하는 중간계층 청년을 대상으로 ‘청년내일저축계좌’ 신규 가입자를 모집한다. 

청년내일저축계좌는 매달 10만 원을 3년 동안 저축하게 될 경우 정부 지원으로 매달 10~30만 원을 지원하여 해당 청년의 자산형성을 도와주는 정부의 자산형성 지원사업이다. 

청년내일저축계좌는 신청 당시 근로 중인 만 19~34세 청년 중 ▶근로·사업 소득이 월 50만 원 초과 200만 원 이하 ▶자신이 속한 가구의 소득이 기준 중위소득 100% 이하 ▶가구 재산이 중소도시 기준 2억 원 이하인 가구가 대상이다.

특히 기초생활수급자와 차상위 청년은 가입 가능 연령이 만 15∼39세로 더 넓으며 근로·사업 소득 발생 시 가입이 가능하다. 

만기 해지를 위해서는 근로활동 지속, 교육(총 10시간) 이수, 자금사용계획서 서류제출 조건 등을 모두 충족해야 한다.

접수처는 복지로 홈페이지 또는 관할 행정복지센터 및 주민지원센터이며 원활한 신청을 위해 신청 시작일인 18일부터 2주간은 출생일 끝자리 기준으로 5부제를 시행한다. 

기타 세부사항은 복지정책과 자산형성지원사업 담당자(☎032-625-2849) 또는 관할 행정복지센터 자산형성지원사업 담당자에게 문의 시 자세한 답변을 받을 수 있다. 

부천=최두환 기자 cdh9799@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