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는 오는 6월 말까지 파주시보건소 2층에서 코로나19 장기화로 격무에 지친 보건소 직원들을 위한 심리 상담을 실시한다.

상담은 매주 화요일 오후 2∼6시까지 심리 상담사과 심리평가 등을 진행하는 방식으로 진행하며 현재까지 40명이 넘는 직원이 참여했다.

이어 하반기에는 읍면동 직원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심리 상담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는 직원들의 참여를 독려하기 위해 내부 시스템에 매월 심리 주제를 알리고 있으며, 격무에 지친 직원들에게 위안과 치유의 시간이 되길 기대하고 있다.

김순숙 상담사는 "상담 대기 줄을 기다리고 자발적으로 순서를 정하는 등 직원들의 관심과 참여에 사명감을 느낀다"며 "심리 상담을 통해 직원들의 마음이 위로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파주=이준영 기자 skypro12@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