파주시가 차별화된 시정을 정책 CF로 제작, 시 유튜브 채널 ‘파주N’을 통해 방영 중이다.

첫 CF는 시가 청년 취업준비생을 위해 면접정장을 무료로 대여해 주는 서비스인 ‘청년드림옷장’을 소재로 시 청년이라면 누구나 누리는 정책을 소개하는 1분 분량의 영상이다.

정책 CF는 시민들의 실생활에 유용한 주요 시정 정책을 쉽게 이해하고 활용하도록 간결하고 흥미로운 시리즈 형식으로 기획했다. 총 10편을 제작, 매달 2편씩 ‘파주N’에 업로드한다. 

시는 청년정책뿐 아니라 여성, 복지, 농업, 교통 등 올해 달라지는 새로운 시정 정책을 주제로 기성세대와 MZ세대를 아우르는 자유롭고 트렌디한 영상 콘텐츠를 제작할 계획이다.

시는 지난해에도 지역경제 활성화를 유도하기 위해 웹드라마 ‘그 남자와 가고 싶은 곳이 생겼다’를 자체 제작했으며, 이번 정책 CF도 기획부터 대본, 촬영, 편집까지 시 직원들이 자체 제작 중이다.

최종환 시장은 "파주시는 혁신적인 정책들을 이뤄 내며 끊임없이 약동하지만 좋은 정책들을 개발하고 추진해도 시민들이 알지 못하면 의미가 없다"며 "흥미로운 시정 정책 CF를 통해 시민들이 쉽게 이해하고 정책들을 활용하게 되길 기대한다"고 말했다.

파주=이준영 기자 skypro12@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