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하윤 '충격 실체는?'... 사회적 비난 증폭시킨 SNS 한 장의 사진 '논란 일파만파'
상태바
최하윤 '충격 실체는?'... 사회적 비난 증폭시킨 SNS 한 장의 사진 '논란 일파만파'
  • 디지털뉴스부
  • 승인 2020.11.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최하윤 인스타그램 캡쳐)
(사진=최하윤 인스타그램 캡쳐)

[기호일보=디지털뉴스부] 치어리더 최하윤이 사회적 이슈로 급부상 중이다.

이날 주요 언론을 통해 최하윤 성희롱 피해 관련 보도가 이어지며 논란이 확산된 가운데, 온라인 커뮤니티를 중심으로 최하윤의 성희롱 관련 SNS 사진들이 공유되며 비난 여론이 증폭되고 있다.

지난 27일 최하윤은 인스타그램에 악플러에게 받은 메시지를 공개했는데, 해당 메시지에는 악플러가 자신의 성기 사진을 보낸 것으로 밝혀지며 충격을 안겼다.

이와 관련해 사회문화평론가 최성진은 "최근 인스타그램의 DM 등을 통한 성범죄 사건이 잇따르며 이에 대한 시급한 대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SNS를 이용해 성적 수치심이나 혐오감을 일으키는 말과 영상을 보낸 사람은 통신매체를 이용한 음란행위 혐의를 받을 수 있으며, 혐의가 인정될 경우 2년 이하의 징역 또는 500만원 이하의 벌금형에 처해질 수 있다"라고 밝혀 주목 받았다.

한편, 네티즌들은 최하윤 관련 기사에 다양한 댓글을 쏟아내며 뜨거운 관심을 대변하고 있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