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양시, 정책 공모·규제 혁신·SNS 소통·재정평가 등 ‘그랜드슬램’ 달성
상태바
안양시, 정책 공모·규제 혁신·SNS 소통·재정평가 등 ‘그랜드슬램’ 달성
  • 이정탁 기자
  • 승인 2020.11.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안양시는 정책 공모, 규제 혁신, SNS 소통, 재정평가 등 4대 분야에서 ‘그랜드슬램’을 달성했다고 22일 밝혔다.

시는 지난 10월 27일 ‘새로운경기 정책공모 2020, 경기 퍼스트’ 공모전에서 2년 연속 대상을 수상하며 시상금 60억 원을 확보했다.

대상을 수상한 ‘경기 밤도깨비 안심셔틀’ 정책은 자율주행 기술과 안양시안전귀가서비스를 결합한 심야 셔틀로, 평촌 도심 일대에 2022년 하반기 운행을 목표로 하고 있다.

시는 또 지난 10월 24일 행정안전부가 주관하는 ‘제3회 지방규제혁신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최우수상을 받으며 1억 원의 재정인센티브를 받았다.

지난 2년간 IoT 기반 자동심장충격기 통합관리플랫폼의 시장 진입 전 과정 전국 최초로 밀착 지원, 18조 원 규모의 의료 사물인터넷 시장 진입 지원 등을 높이 평가받아 전국 지자체 최초로 2년 연속 1위를 차지했다.

지난 11월 12일 소통 채널 운영을 비롯한 85개 평가지표에서 고르게 높은 점수를 얻어 ‘제13회 대한민국 소셜미디어 대상’ 기초자치단체 부문 대상을 수상한데 이어 올해 실시한 ‘2019 회계연도 지방자치단체 재정 건전성 분석 평가’에서 가장 높은 ‘가’등급을 받았다.

최대호 시장은 "시의 그랜드 슬램 달성은 모두 시민 여러분께서 힘을 실어주신 덕분"이라며 "앞으로도 꼭 필요한 정책을 만들고, 불합리한 규제를 혁신하고, 시민과 원활히 소통하며, 시민 세금을 알뜰히 쓰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안양=이정탁 기자 jtlee6151@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