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우진·서효원, 일본전 설욕 국제탁구 파이널스 8강 진출
상태바
장우진·서효원, 일본전 설욕 국제탁구 파이널스 8강 진출
  • 연합
  • 승인 2020.11.20
  • 1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우진(미래에셋대우)과 서효원(한국마사회)이 나란히 일본을 꺾고 2020 국제탁구연맹(ITTF) 파이널스 8강에 진출했다.

장우진은 19일(이하 한국시간) 중국 정저우 올림픽스포츠센터에서 열린 대회 첫날 남자 단식 16강에서 하리모토 도모카즈(일본)를 풀세트 접전 끝에 4-3(6-11 2-11 11-7 7-11 12-10 11-2 11-5)으로 꺾었다. 장우진은 지난 15일 끝난 ITTF 월드컵 남자단식 3-4위결정전에선 하리모토에 3-4로 패했다. 하지만 이날 승부에선 4세트까지 1-3으로 밀리자 5세트를 듀스 접전 끝에 따낸 뒤 여세를 몰아 승부를 뒤집었다.

여자단식 16강 경기에서는 서효원이 ‘숙적’ 이시카와 가스미(일본)를 4-1(11-8 3-11 11-9 11-5 11-5)로 제압했다. 그는 이번 승리로 월드컵 16강전에서 이시카와를 만나 0-4로 완패한 기억을 지웠다.

/연합뉴스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