과천지식정보타운 청약 역시 하늘 별따기
상태바
과천지식정보타운 청약 역시 하늘 별따기
당첨 가점 60~80점 예상대로 높아 ‘푸르지오 어울림 라비엔오’ 만점도 ‘시세차익 10억’ 기대감에 열기 실감
  • 김강우 기자
  • 승인 2020.11.12
  • 6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좋은 입지와 낮은 분양가로 뜨거운 청약 열기를 보인 과천지식정보타운 분양 아파트의 당첨자 청약 가점이 예상대로 매우 높은 수준에 형성된 것으로 나타났다.

11일 한국감정원 청약홈에 따르면 이날 당첨자를 발표한 ‘르센토 데시앙’의 당첨 최저 가점은 65점(99㎡B 해당지역), 최고 가점은 80점(84㎡A 기타지역)으로 집계됐다.

평균 가점은 84㎡A 기타경기(75.44점), 84㎡A 기타지역(74.32점), 99㎡A 기타경기(74.0점), 84㎡B 기타경기(73.31점), 84㎡B 기타지역(71.71점), 84㎡A 해당지역(70.75점), 99㎡A 기타지역(70.52점), 99㎡B 기타경기(70.2점)에서 70점을 넘겼다.

나머지도 모두 평균 점수가 60점 후반대를 기록했다.

이 단지는 대규모 택지개발지구에 공급하는 민영주택에 해당해 공급물량의 30%는 과천시 2년 이상 거주자(해당지역), 20%는 과천시를 제외한 경기도 2년 이상 거주자(기타경기), 50%는 서울·인천과 경기도 2년 미만 거주자(기타지역)에게 돌아갔다.

지난 3일 1순위 청약을 받았으며 평균 청약 경쟁률이 470.3대 1에 달할 정도로 인기를 끌었다.

10일 청약 당첨자를 발표한 과천지식정보타운 ‘푸르지오 어울림 라비엔오’에서는 청약 만점(84점) 통장이 나오기도 했다. 84점은 부양가족 6명 이상(35점), 무주택 기간 15년 이상(32점), 청약통장 가입 기간 15년 이상(17점)을 모두 충족해야 받을 수 있는 점수다.

과천지식정보타운에서 분양한 3개 단지 가운데 마지막으로 ‘푸르지오 오르투스’가 12일 당첨자를 발표한다.

이들 단지는 청약 일정은 동일했지만 당첨자 발표일이 달라 중복 청약이 가능해 청약자들이 대거 몰렸다.

분양가상한제가 적용됨에 따라 평균 분양가가 3.3㎡당 2천400만 원 안팎으로 책정된 이들 단지는 준강남권으로 꼽히는 좋은 입지에 시세 대비 10억 원가량 낮은 분양가로 큰 차익이 기대될 뿐 아니라, 중대형 면적을 대상으로 1주택자도 참여할 수 있는 추첨 물량이 나와 시장의 반응이 매우 뜨거웠던 것으로 분석됐다.

김강우 기자 kkw@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