역도 박광열 3관왕… 남자농구 4강 안착
상태바
역도 박광열 3관왕… 남자농구 4강 안착
장애인체전 경기선수단 사전경기
  • 심언규 기자
  • 승인 2019.10.15
  • 20면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박광열(평택시)이 제39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 사전경기인 역도 지체장애에서 3관왕에 올랐다.

박광열은 14일 서울 올림픽공원 올림픽홀에서 열린 사전경기 역도 남자 -59㎏급 지체장애 파워리프팅 오픈(128㎏)과 웨이트리프팅(180㎏), 벤치프레스 종합(308㎏)에서 우승하며 3개의 금메달을 목에 걸었다. 역도 동호인부 이아름(평택시)도 청각장애 여자 -78㎏급 파워리프트종합(250㎏)과 데드리프트(135㎏)에서 2개의 금메달을 따내 2관왕 대열에 합류했다.

사이클 여자 트랙 스프린트 200m의 박현미(시각장애·도장애인사이클연맹)·양경민(비장애인·하남시)콤비는 12초171로 한국신기록을 수립하며 전날 사이클 트랙 여자 독주 1㎞(1분17초322·한국신기록)에 이어 2관왕이 됐다. 볼링 남자개인전 지적장애 오반석(안양시)도 809점으로 금메달을 획득했다. 단체종목인 남자농구와 남자휠체어럭비는 4강에 안착했고, 남자골볼은 8강에 진출했다.

도는 사전경기 이틀째 금 15개, 은 5개, 동메달 13개를 수확했다.

심언규 기자 sims@kihoilbo.co.kr

기호일보, KIHOILBO

▶디지털 뉴스콘텐츠 이용규칙 보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