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진접오남 행정복지센터는 지난달 30일 진접읍 행복마을관리소에서 환경혁신추진단 간담회와 성과공유회를 개최했다.

추진단은 지난 3월 주민자치위원회, 이장협의회를 비롯한 지역 15개 사회단체가 환경문제를 해결하고자 구성한 민간 주도 단체다. 정기 환경정화활동, 재활용품 접수창구 봉사, 마이홈 클린존(삼색존) 설치 같은 다양한 활동을 펼친다.

회의엔 30여 명의 단원들이 참석해 올 한 해 추진 성과와 미흡한 점, 애로사항 들을 공유했다. 또한 기존 추진단 임무 말고도 주민 사전 환경교육과 홍보활동을 핵심으로 한 ‘2023년도 운영 방향’을 설정했다.

윤경배 센터장은 "앞으로는 환경정화활동뿐만 아니라 사전 교육과 홍보활동에도 주력해 주민 스스로가 깨끗한 동네를 만들어 가는 분위기를 조성하겠다"고 말했다. 

남양주=조한재 기자 chj@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