양평군이 12월부터 코로나19로 인한 군민의 피로감을 해소하고, 군민의 자긍심 고취를 위해 쉬자파크 숙박시설 군민우선예약제를 실시한다.

군민우선예약제는 쉬자파크 내 숙박시설(치유의 집) 중 일부 숙박동에 한해 양평군민을 대상으로 우선 예약받는 제도다. 예약은  오는 15일부터 화요일마다 숲나들e 홈페이지에서 12월 숙박 일정 예약이 가능하다. 

양평읍 백안리에 위치한 쉬자파크는 청정한 공기, 푸른 숲, 맑은 물을 배경으로 2018년 완공해 운영 중이다. 방문객들이 숙박과 치유, 숲 체험과 산림교육 같은 다양한 체험이 가능한 전국 최초 산림문화·휴양단지이자 관광명소다.  

전진선 군수는 "쉬자파크 군민우선예약제 운영이 코로나19로 그간 지치셨던 군민분들에게 위로가 되기를 바란다"고 했다.  

양평=안유신 기자 ays@kihoilbo.co.kr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KIHOILBO

저작권자 © 기호일보 - 아침을 여는 신문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